메뉴

넥센타이어, ‘윈가드 스노보드팀’ 창단 동계 스포츠 저변 확대 나서

 

아임뉴스-우리가 언론이다. 나도 기자단! |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알파인 스노보드팀인 '윈가드 스노보드팀'을 창단하며 동계 스포츠 저변 확대에 나선다.

창단식은 1일 서울 강서구 마곡에 위치한 넥센중앙연구소 '더넥센유니버시티'에서 넥센타이어 강호찬 부회장, 이현종 사장, 넥센타이어 윈가드 스노보드팀의 현병준 코치 및 선수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넥센타이어 윈가드 스노보드팀은 △이상호 △홍승영 △권용휘 등 우수한 실력을 갖춘 선수들로 구성됐다.

특히 이상호 선수는 2021/22 시즌 국제스키연맹(FIS), 알파인 스노보드 월드컵 남자부 종합 순위에서 랭킹 포인트 604점을 기록해 한국인 최초로 시즌 종합 우승을 거둔 선수다.

넥센타이어는 선수들의 유니폼과 보드 및 헬멧 등을 통해 브랜드를 노출하고, 스노보드를 활용한 아카데미 운영 및 일반인 대상 대회 개최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도 전개하며 동계 스포츠 활성화에 적극적으로 나선다는 계획이다.

넥센타이어 강호찬 부회장은 '뛰어난 실력을 갖춘 국내 스노보드 선수들이 2026년 이탈리아 동계 올림픽에서 선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더 나아가 비인기 스포츠 종목의 활성화를 위해 힘쓰며 스포츠를 통한 사회적 기업의 역할을 지속해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대한스키협회 박동기 회장은 '넥센타이어의 스노보드 종목 지원이 본보기가 돼 많은 기업에서 다양한 스포츠 종목에 관심과 지원을 확대해 함께 발전해 나가길 바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