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달서구, 심뇌혈관질환예방관리 부문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아임뉴스-우리가 언론이다. 나도 기자단! | 대구 달서구는 6일 2022년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 우수 추진으로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시상은 심뇌혈관질환예방․관리 분야에 뚜렷한 공적이 있는 기관을 시상했다. 달서구는 적극적인 홍보사업을 실시해 주민들의 심뇌혈관질환예방에 대한 인식개선 기여로 대구에서 유일하게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했다.


달서구는 일상생활 속 지역주민에게 심뇌혈관질환 예방을 위한 건강생활 실천방법을 알리기 위한 노력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달서구는 코로나19로 인한 캠페인 및 교육 등 대면활동의 제약을 극복하기 위해 비대면 홍보사업을 집중적으로 시행했다. 관내 의료기관과 연계해 환자대기실 모니터에 심뇌혈관질환 홍보영상을 송출하고, 공사장 가림벽 및 태양광 LED 안내판을 통해 심근경색·뇌졸중 조기증상 및 대처방법을 안내했다.


또한, 관내 일차의료 만성질환 시범사업 의료기관과 연계해 영양·비만, 신체활동, 심뇌혈관질환 예방 등 영역별 교육을 제공하는 『우리동네 건강 징검다리』프로그램을 운영했다. 구민 스스로 건강생활을 실천하고, 건강한 생활 습관을 유지할 수 있는 역량을 강화 하는 계기가 됐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방법의 홍보 콘텐츠를 개발해 더욱더 많은 구민들이 심뇌혈관질환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스스로 예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